홍길동테마파크

필암서원

  • 트위터
  • 페이스북
  • 구글
  • 현 페이지 엑셀로 다운
  • 현 페이지 워드로 다운
  • 현 페이지 인쇄
4차 메뉴 정의
필암서원

장성 필암서원

  • 규 모 : 대지 1,764평 건물 18동, 면적 5,821㎡
  • 지 정 : 사적 242호(1975.4.23) 문화재 필암서원 및 보물 제587호 14책 64매로 지정

선조 23년(1590년)에 하서 김인후(1510년~1560년)를 추모하기 위해서 황룡강변 산리에 세워졌다. 1597년 정유재란으로 불타 없어졌으나 인조 24년(1624년)에 다시 지었다.

효종 10년(1659) 필암서원서원’이라고 쓴 현판을 직접 내려보내 주셨으며, 1627년에 지금의 자리로 옮겨 세웠다.

공부하는 곳을 앞쪽에, 제사지내는 곳을 뒤쪽에 배치한 전학후묘(前學後廟)의 형태로서 휴식처가 되는 확연루를 시작으로 수업을 받는 청절당, 그 뒤에 학생들이 생활하는 공간인 동재와 서재가 자리잡고 있다. 그리고 그 북쪽으로는 문과 담으로 별도의 공간을 만들어 사당을 두고 제사를 지냈다.

청절당의 처마밑에는 윤봉구가 쓴 ‘필암서원’ 현판이 걸려있고, 대청마루에는 동춘 송준길이 쓴 현판이 달려있다. 또한 확연루의 현판은 우암 송시열이 쓴 것이다. 사당의 동쪽에는 경장각이 있는데, 보물로 지정된 서책이나 문서 등이 보관되어 있다. 이들 자료는 주로 18세기∼20세기초부터 전래된 것으로서, 당시 지방교육과 제도 및 사회·경제상, 그리고 학자들의 생활상 등을 연구하는데 중요한 자료이다.

필암서원은 호남에서 유일하게 문묘(文廟)에 배향(配享)된 우리나라 18선정(先正) 가운데 한 분인 문정공 하서 김인후(文正公 河西 金麟厚)선생을 주벽(主壁)으로 모시고, 제자 양자징(梁子徵)공을 종향(從享)한 호남의 대표적인 서원이다. 고종 때 서원 철폐령에서도 전라도에서 유일하게 훼철되지 아니하였으며, 1975년 4월 23일 국가 사적 제242호로 지정되었다.

  • 내부VR보기
  • 외부VR보기

여러분이 여행하고 싶은 곳을 파노라마 VR을 통해 미리 둘러보실 수 있습니다.

건물 소개

  • 청절당

    필암서원 현판 1662년 사액.
    선비들이 모여서 강의를 받고 학문을 토론하던 장소이며, 유(儒)회(會)나 제사 등에는 유림들의 회의 장소로도 사용되었다.
    편액은 동춘당 송준길의 글씨이다. (15칸 26평)

  • 확연루

    필암서원 현판 1662년 사액.
    선비들이 모여서 강의를 받고 학문을 토론하던 장소이며, 유(儒)회(會)나 제사 등에는 유림들의 회의 장소로도 사용되었다.
    편액은 동춘당 송준길의 글씨이다. (15칸 26평)

  • 우동사

    필암서원 현판 1662년 사액.
    선비들이 모여서 강의를 받고 학문을 토론하던 장소이며, 유(儒)회(會)나 제사 등에는 유림들의 회의 장소로도 사용되었다.
    편액은 동춘당 송준길의 글씨이다. (15칸 26평)

  • 경장각

    필암서원 현판 1662년 사액.
    선비들이 모여서 강의를 받고 학문을 토론하던 장소이며, 유(儒)회(會)나 제사 등에는 유림들의 회의 장소로도 사용되었다.
    편액은 동춘당 송준길의 글씨이다. (15칸 26평)

  • 장판각

    필암서원 현판 1662년 사액.
    선비들이 모여서 강의를 받고 학문을 토론하던 장소이며, 유(儒)회(會)나 제사 등에는 유림들의 회의 장소로도 사용되었다.
    편액은 동춘당 송준길의 글씨이다. (15칸 26평)

  • 청절당 사진 청절당

    필암서원 현판 1662년 사액.
    선비들이 모여서 강의를 받고 학문을 토론하던 장소이며, 유(儒)회(會)나 제사 등에는 유림들의 회의 장소로도 사용되었다.
    편액은 동춘당 송준길의 글씨이다. (15칸 26평)

  • 확연루 사진 확연루

    필암서원 현판 1662년 사액.
    선비들이 모여서 강의를 받고 학문을 토론하던 장소이며, 유(儒)회(會)나 제사 등에는 유림들의 회의 장소로도 사용되었다.
    편액은 동춘당 송준길의 글씨이다. (15칸 26평)

  • 우동사 사진 우동사

    필암서원 현판 1662년 사액.
    선비들이 모여서 강의를 받고 학문을 토론하던 장소이며, 유(儒)회(會)나 제사 등에는 유림들의 회의 장소로도 사용되었다.
    편액은 동춘당 송준길의 글씨이다. (15칸 26평)

  • 경장각 사진 경장각

    필암서원 현판 1662년 사액.
    선비들이 모여서 강의를 받고 학문을 토론하던 장소이며, 유(儒)회(會)나 제사 등에는 유림들의 회의 장소로도 사용되었다.
    편액은 동춘당 송준길의 글씨이다. (15칸 26평)

  • 장판각 사진 장판각

    필암서원 현판 1662년 사액.
    선비들이 모여서 강의를 받고 학문을 토론하던 장소이며, 유(儒)회(會)나 제사 등에는 유림들의 회의 장소로도 사용되었다.
    편액은 동춘당 송준길의 글씨이다. (15칸 26평)

연 혁

  • 선조 23년(1590년) : 기효간, 변성온, 변이중 등 호남 유생의 발의로 장성읍 기산리에 창건
  • 선조 30년(1597년) : 정유재란때 병화로 소실
  • 인조 2년(1624년) : 황룡면 증산동에 복설(復設)
  • 효종 10년(1659년) : 사액(賜額)
  • 현종 3년(1662년) : 선액(宣額)
  • 현종 13년(1672년) : 수해로 인해 현 필암리로 이건(移建)
  • 정조 10년(1786년) : 고암 양자징 추배

이용정보

  • 입 장 료 : 무료
  • 주차시설 : 주차가능
  • 연 락 처 : 061-394-0833
  • 소 재 지 : 장성군 황룡면 필암리 377번지
QR CODE
  • 왼쪽 QR Code 이미지를 스마트폰에 인식시키면 자동으로 이 페이지로 연결됩니다.
  • 이 QR Code는 『소개』의 정보를 담고 있습니다.
이 페이지의 QR Code 이미지 http://www.jangseong.go.kr/_wscms30/plugin/qrcode/php/qr_img.php?d=http://www.jangseong.go.kr/q/ezI1NjF8fHx9&e=M&s=3
만족도 조사
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?
  • 평가하기